이유리, 40대에도 미모 열일.."'개며느리' 본방사수"[스타IN★]

이빛나리 기자  |  2022.11.24 18:19
/사진=이유리 인스타그램 /사진=이유리 인스타그램
배우 이유리가 40대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는 방부제 미모를 뽐냈다.


이유리는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E채널 '개며느리' 매주 목요일 밤 8시 50분 본방사수"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유리는 찢어진 청바지를 입고 '개웃겼어요'라고 적힌 쿠션에 기댔다. 이유리는 여전히 동안 외모를 자랑했다.

/사진=이유리 인스타그램 /사진=이유리 인스타그램
이에 네티즌들은 "언니 보고 싶어요", "하늘색 너무 잘 어울려요. 더 귀여워지셨어요. 지구 뿌셔", "유리 언니 '개며느리' 캐미가 너무 좋아요. 유리 언니도 너무 귀엽고", "러블리 큐티 프리티", "언니 세상 혼자 사는 미모", "언니를 보면 행복해져요", "본방사수할게요"라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유리는 방송 중인 E채널 예능프로그램 '개며느리'에서 문세윤 양세찬과 함께 진행을 맡고 있다.

이빛나리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