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어보살' 16기 옥순♥훈남 소방관, 커플 탄생..돌싱 고민 극복 [종합]

이승훈 기자  |  2024.02.12 21:31
/사진=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사진=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16기 옥순 '단호박'과 훈남 소방관 '불꽃남자'가 커플이 됐다.

12일 오후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이하 '물어보살')에서는 역대급 출연자로 화제를 모았던 '2024 보살팅' 시즌5 쏠남 쏠녀들의 최종 선택 결과가 공개됐다.

이날 불꽃남자는 이변 없이 16기 옥순을 선택했고, 16기 옥순도 불꽃남자를 지목하면서 '보살팅' 시즌5 커플이 됐다. 16기 옥순은 "먼저 표현도 잘해주고 직진남 모습이 되게 고마웠다. 나도 선택을 해야겠다 생각했다"라며 행복한 표정을 지었다. 훈남 소방관 또한 "시켜줘 너의 명예 소방관"이라며 16기 옥순을 향해 무한 애정을 드러냈다.

/사진=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사진=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앞서 '불꽃남자'는 "마음이 정해졌냐"는 서장훈의 말에 "정리는 됐다"면서 16기 옥순을 손꼽았다. 그는 "들어올 때부터 딱 보이는 분이 있었다"면서 직진남 면모를 자랑했다.

또한 불꽃남자는 "첫 짝꿍은 다른 사람이었는데 단호박과 커플이 돼서 너무 좋았다. 밥 먹으면서 얘기를 많이 했는데 나는 몰랐는데 다른 프로그램에서 되게 유명하신 분이더라. 어떻게 다가갈지 고민이다"라고 이야기했다.

'물어보살' 서장훈, 이수근은 16기 옥순의 돌싱 이력도 털어놨다. 훈남 소방관은 "단호박이 살짝 갔다 왔다. 이력이 있다. 아주 잠깐 결혼 생활을 했었다. 오래 결혼 생활을 한 게 아니라 갔다가 결혼 했나 보다 했는데 끝난 스타일이다"는 서장훈의 말에 "듣긴 들었다"면서 "돌싱이 좋다고 할 순 없는데 만나서 조금 더 알아보고 싶긴 하다. 결혼까지 쭉 생각은 안 해봤다. 살짝 놀라긴 했는데 만나서 알아가 보고 싶은 사람이긴 하다. 나이랑 유명하신 분이어서 걱정이 앞선다"라고 고백했다.

/사진=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사진=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특히 이수근은 "더 부담을 가져야 할 게 단호박 집안이 부자다"라며 훈남 소방관을 더 혼란스럽게 만들었고, 그는 "말씀하지 마시지"라며 당황했다. 이에 서장훈은 "어마어마하게 살벌한 부자라기 보다는 여유가 있는 정도다"라며 훈남 소방관을 다독였다.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은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뉴스 단독

HOT ISSUE

스타 인터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