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랜드 '제2의 창업 선언'

채준 기자  |  2024.04.03 11:01
/사진제공=강원랜드 /사진제공=강원랜드


강원랜드가 2일 하이원그랜드호텔에서 대한민국 대표 글로벌 복합리조트로의 새로운 도약을 위한 'K-HIT 프로젝트 1.0' 발표회를 개최했다.

2조 5천억원에 달하는 대규모 투자계획을 통해 폐광지역 경제활성화 및 대한민국 관광산업을 선도하겠다는 당찬 포부를 밝혔다.

이번 발표는 지난 1월 발족된「강원랜드 복합리조트 경쟁력강화 특별위원회」(이하'특위')가지난 3개월간 전문가와 학계, 관계기관, 지역주민, 내부직원, 방문고객 등 모든 이해관계자와의 의견을 수렴하고 소통해온 결과물이다.

이 결과물을 통해, 2032년까지 '폐광지역 경제활성화와 대한민국 관광산업을 선도하는 글로벌 K-복합리조트 도약'이라는 목표를 수립하였고, 구체적으로는 비카지노 매출비중을 현재 13%에서 30%까지, 방문객수를 현재 680만명에서 1,200만명까지 확대하고 신규고용 3,400명, 외국인 관광객 1,000% 이상 확대 등 계량목표를 설정했다.

이날 발표자로 나선 최철규 대표이사 직무대행은 강원랜드가 글로벌 복합리조트로의 도약을 위한 현재의 문제점 및 추진방향을 제시해 관심이 집중됐다.

비카지노 부문의 매출비중 확대를 위해서 주변 산림자원과 연계한 웰니스 산림관광 활성화, 탄광문화유산과 연계한 관광상품 개발, 4계절 복합문화공간 조성 등을 추진하고자 하며, 이를 통해 대도시 배후의 국내외 경쟁사와 차별화하고 복합리조트로서 필수시설과 콘텐츠도 갖춘다는 계획이다.

카지노 면적 확장과 규제 현실화를 위해서 우선 카지노를 이전 대비 약 3배 규모로 신축한다는 계획이다. 다만 신축에 오랜 기간이 소요되므로 인근 유휴공간인 (구)테마파크 공간을 활용해 임시영업장을 먼저 조성한다는 계획도 갖고 있다.

외국인 관광객 유치 활성화를 위한 카지노와 비카지노 부문 전략이다.

리조트 내 가장 많은 고객이 머무는 마운틴콘도(리조트)와 그랜드호텔(카지노) 사이를「스카이 브릿지(Sky bridge)」건설을 통해 연결한다는 계획이다.

최 직무대행은"제2의 창업 수준의 집중 투자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할 수 있는 복합리조트로 도약하고, 이를 통해 폐광지역 경제 활성화는 물론 대한민국 관광산업을 선도할 수 있도록 회사의 모든 역량을 집중 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뉴스 단독

HOT ISSUE

스타 인터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