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딩 임파서블' 전종서, 첫 드라마 도전→종영 소감 "오래 간직되길"

김나연 기자  |  2024.04.03 11:05
전종서 / 사진=tvN 웨딩 임파서블 전종서 / 사진=tvN 웨딩 임파서블
배우 전종서가 '웨딩 임파서블' 종영 소감을 전했다.


전종서는 지난 2일 종영한 tvN 드라마 '웨딩 임파서블'에서 무명 배우 나아정 역을 맡아, 당차면서도 사랑스러운 매력을 내뿜으며 존재감을 드러냈다.

전종서가 연기한 나아정은 무명 배우로서 만년 찬밥 신세에도 기죽지 않는 당찬 입담과 꿈에 대한 간절함을 지닌 인물이다. 그는 인생 첫 주인공이 되기 위해 절친 이도한(김도완 분)과의 위장 결혼 미션에 임하며, 롤러코스터 같은 인생사를 마주하게 된다.

극 중 나아정은 이도한과의 돈독한 우정과 이지한(문상민 분)과의 달달한 로맨스를 그리는 등, 시청자들에게 때로는 설렘과 때로는 애틋함을 선사하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 가운데 전종서는 웃음부터 눈물까지 다채로운 감정의 변주를 소화하며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줬고, 러블리하면서도 발랄한 분위기를 자아내며 새로운 연기 변신을 꾀했다.

종영 이후 전종서는 소속사를 통해 "그동안 '웨딩 임파서블'을 사랑해 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며 "저희 드라마가 종영이 되어도 드라마 속 어느 한 장면들이 시청자분들의 마음속에 오랜 시간 간직되길 바라면서, 앞으로 다른 모습들로 또 찾아뵙겠다"라고 전했다.

이처럼 '웨딩 임파서블'을 통해 또 한 번 필모그래피를 확장한 전종서는 티빙, 파라마운트+ '우씨왕후'를 통해 첫 사극에 도전, 한계 없는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뉴스 단독

HOT ISSUE

스타 인터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