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활동 마무리 아이오아이, 멤버 개별 활동 '숨통'

문완식 기자  |  2016.05.31 19:41
아이오아이 /사진=스타뉴스 아이오아이 /사진=스타뉴스


엠넷 '프로듀스101' 출신 걸그룹 아이오아이가 오는 6월 4일 드림콘서트를 끝으로 첫 번째 활동 마무리를 선언하면서 멤버들이 본격 개별 활동에 나선다.

아이오아이를 관리 중인 YMC엔터테인먼트는 31일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아이오아이가 오는 6월 4일 드림콘서트 무대를 마지막으로 첫 번째 앨범 활동을 마무리 한다"고 밝혔다.

이어 "11인 체제로 첫 번째 활동을 마친 아이오아이는 두 번째 활동을 위해 유닛으로 앨범 준비에 들어갈 예정"이라며 "이번 유닛 활동에 참여하지 않는 멤버들도 각 소속사로 돌아가 개인적으로 활동을 펼치며 여러분과 계속 만남을 이어갈 예정"이라고 했다.

지난 4일 데뷔 앨범을 내고 타이틀곡 '드림걸스'로 활동했던 아이오아이는 이에 따라 데뷔 한 달 만에 첫 번째 공식 활동을 마무리하게 됐다.

공식 활동은 마무리지만 멤버 개개인은 계속해 여러 무대에서 볼 수 있을 전망이다. 플레디스 소속 임나영과 주결경은 오는 6월 25일 플레디스 걸즈 콘서트 무대에 오른다.

아이오아이의 '얼굴'로 꼽히는 정채연도 원소속그룹 다이아로 나설 가능성이 높다.

두 번째 공식 활동이 유닛이고 이에 참여하지 않는 멤버들이 개별 활동에 나설 것이라고 공식화함에 따라 다른 멤버들도 여러 가지 다양한 선택지를 손에 쥐게 됐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