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나] '외모-실력 최고' 조규성, SNS 팔로워 100만 돌파

스포탈코리아 제공   |  2022.11.29 00:23


[스포탈코리아] 곽힘찬 기자= 얼굴도 잘 생기고 축구도 잘한다. 조규성이 인스타그램 팔로워 100만을 넘어섰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28일 오후 10시(한국시간) 카타르 알 라얀에 위치한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H조 2차전 경기에서 가나에 2-3으로 패배했다.

이날 조규성은 선발로 출전해 후반전 연속 멀티골을 터뜨리며 경기를 원점으로 돌렸다. 역대 월드컵 한국 선수 최초로 한 경기 멀티골의 주인공이 됐다. 하지만 아쉽게 쿠드스에게 추가골을 내주며 가나에 무릎을 꿇었다.

조규성은 잘 생긴 외모로 '핫'한 선수가 됐다. 우루과이전이 끝난 뒤 국내외 여성들의 시선을 빼앗았고 인스타그램 팔로워는 70만을 기록했다. 그리고 가나전이 끝난 뒤 100만을 돌파했다.

외모와 실력 모두 합격점을 받은 조규성은 이번 대회 한국 선수단 스타의 탄생을 알렸다.

사진=조규성 SNS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닫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