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나귀 귀' 허재, 전태풍·하승진과 회식 중 '뒷목'

김노을 기자  |  2022.12.03 18:08
/사진=KBS /사진=KBS
허재가 뒷목을 잡는다.


오는 4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에서는 허재를 뒷목 잡게 만든 회식 현장이 그려진다.

이날 허재는 도라지 1,000개를 캐느라 고생한 특급 일꾼 하승진, 전태풍에게 맛있는 것을 사주겠다며 식당으로 데려간다.

"마음 놓고 시켜라"는 허재의 말에 두 사람은 오리 불고기, 낙지 전골, 차돌박이 구이에 냉면까지 주문했고 이에 허재는 "너네 너무 많이 먹는 거 아니니?"라며 당황한다.

특히 221cm의 국내 최장신 센터인 하승진은 "요즘 양이 많이 줄었다"고 말하면서도 3연속 냉면 폭풍 흡입으로 허재는 물론 출연진들까지 놀라게 한다.

이 가운데 "허재 감독님한테 배웠다"며 청출어람 '꼰대 스타일'을 선보인 전태풍에 이어진 믿었던 직원의 갑작스러운 주사 공격에 허재는 뒷목을 붙잡았다고 해 저 세상 텐션이 폭발한 회식 현장에 궁금증이 모아진다.

한편, 전태풍, 하승진과 함께 정성 가득 넘치는 도라지청 담그기에 돌입한 허재는 "남은 건 웅이, 훈이 주면 안 되겠니?"라 말했다고 해 허재의 츤데레 부정에도 관심이 모이고 있다. 4일 오후 4시 50분 방송.

김노을 기자 sunset@mtstarnews.com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닫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