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억스, 역대급 스펙..올림픽 무대→한예종 수석

김옥주 인턴기자  |  2022.12.03 18:53
/사진=KBS 2TV '불후의 명곡' 방송 화면 캡쳐 /사진=KBS 2TV '불후의 명곡' 방송 화면 캡쳐


'불후의 명곡' 국악밴드 억스(AUX)가 첫 등장했다.

3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에서는 국악밴드 억스(AUX)의 역대급 스펙이 전파를 탔다.

'The One & Only 아티스트 패티김' 특집에는 박기영, 옥주현, 서제이, 박민혜, 김기태, 이병찬, 조명섭, 스테파니, 왁씨, 황치열, DKZ, 첫사랑, 억스, 포레스텔라, 엑스디너리 히어로즈(Xdinary Heroes)가 출연해 무대를 꾸몄다.

이날 MC 신동엽은 억스에 대해 "세 손가락 안에 꼽히는 분들이라고 할 수 있다. 바로 국악 경연 프로그램에서 최종 3위에 뽑힌 분들이기 때문이다. 국록의 진수를 보여주는 밴드다"라고 소개했다.

MC 이찬원은 "멤버들이 화려한 스펙을 자랑한다. 심지어 이우성 씨는 폐막식 소치 올림픽에서 조수미 씨와 함께 무대를 꾸몄다"라고 말했다. 특히 멤버 서진실에 대해서는 "국악대제전 종합 대상을 수상하신 이력이 있다"라고 설명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멤버 김태형을 소개하며 "한국예술종합학교 수석 입학자"라고 밝혔다. 억스는 이날 패티김의 '사랑은 영원히'를 선곡해 무대를 꾸몄다.

김옥주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닫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