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범수, '20년간 열애설 無' 노하우? "데이트는 장터에서"[돌싱포맨][별별TV]

김지은 기자  |  2023.11.28 22:00
/사진='신발 벗고 돌싱포맨' 화면 캡처 /사진='신발 벗고 돌싱포맨' 화면 캡처
가수 김범수가 데뷔 후 열애설이 나지 않은 이유에 대해 설명했다.


28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는 발라드의 신이라 불리는 김범수와, 발라드 여왕이라 불리는 거미가 출연해 입담을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 김범수는 20년간 열애설이 한 번도 안 뜬 노하우에 대해 "특별한 건 없다. 그냥 아무렇지 않게 지나가고 커피마시고 한다. 대신 아주 분주한 곳은 가지 않는다"고 설명해 관심을 집중시켰다. 이어 그는 "예를 들면 브레이크 타임이 없는 식당에 3시에 점심을 먹는 다던가, 여행을 가도 임진각 같은 젊은 세대가 잘 안 찾는 곳으로 간다. 그리고 저희랑 비슷한 세대가 찾지 않는 장터 같은 데서 데이트를 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이젠 사랑하는 사람 생기면 비밀 연애 말고 당당하게 말하고 싶다. 준호 형처럼 편하게 다니고 싶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에 이상민은 "준호는 끝까지 숨기고 싶었는데 걸린 거다"라고 지적하자, 김준호는 "걸려서 너무 좋다. 그 기자님께 감사하다"라며 의견을 전했다. 그러자 탁재훈은 "너 (열애설 기사 뜨고) 힘들어했잖아"라며 김준호에 돌직구를 날려 모두를 폭소케 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뉴스 단독

HOT ISSUE

스타 인터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