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율, 母 죽게 한 방형주 멱살 잡고 포효 "당신이 어떻게.."[우아한 제국][★밤TView]

김지은 기자  |  2023.12.11 20:45
/사진='우아한 제국' 화면 캡처 /사진='우아한 제국' 화면 캡처
강율이 어머니를 죽게 한 방형주의 멱살을 잡고 분노했다.


11일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우아한 제국' 76회에서는 서희재(한지완 분)가 자신을 떠나게 하기 위해 정우혁(강율 분)의 마음에 비수를 꽂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정우혁은 서희재에 "네가 내 출생의 비밀을 드러나게 해서 장기윤을 자극하고 우리 엄마를 죽게 만들었어?"라며 물었다. 이어 그는 "네가 어떻게 이래. 네가 복수에 눈이 멀어서 너 사랑하고 믿어준 우리 엄마한테 어떻게 이래. 용서 못해. 복수에 미쳐서 우리 엄마 죽게 만든 너. 난 절대 용서 못해"라며 서희재의 멱살을 잡았다. 그러자 서희재는 "그래. 나 용서하지마. 네 어머니 돌아가신 게 나 때문이라고 생각한다면 더 이상 너 보는 것도 힘들어"라며 모질게 받아쳤다.

/사진='우아한 제국' 화면 캡처 /사진='우아한 제국' 화면 캡처
서희재는 '널 사랑하는 게 아니었다'고 말하는 정우혁에 "그래. 잘 생각했어. 난 더 복수에 미칠 거고 사랑 따위 생각할 여유가 없어. 네가 내 옆에 있는 게 짐처럼 느껴졌고 벌써부터 떠나고 싶었어"라며 마음에도 없는 이야기를 쏟아냈다.

이에 정우혁이 "우리 엄마가 불쌍했어. 널 믿고 우리 사랑 허락해준 우리 엄마가 한없이 불쌍해"라고 말하자, 서희재는 "어머님이 다시 돌아오신다고 해도 난 네 어머니 이용할거야"라며 단호하게 이야기했다. 또 서희재는 "난 네 어머니 이용했어. 인정 많은 네 어머니가 나한테 속은 거야"라고 한 번 더 강조했다.

/사진='우아한 제국' 화면 캡처 /사진='우아한 제국' 화면 캡처
이후 정우혁은 장기윤(이시강 분)을 찾아가 "네가 사람 시켜서 이런 짓하고도 무사할 것 같아?"라며 어머니를 죽게 한 범인의 사진을 들이밀었다. 이에 장기윤은 정우혁에 "내가 네 엄마를 해칠 이유가 없지 않잖아"라며 "네가 세상에서 사라지길 바라는 사람, 네 존재 자체가 자기에게 위협이 되니까 이런 짓을 꾸몄겠지"라고 귀띔했다.

이어 그는 자신의 말을 알아듣지 못하는 정우혁에 "혼외자인 네 정체가 밝혀질까 두려워하는 양희찬(방형주 분) 대표를 의심해야지. 안 그래?"라며 직접적으로 양희찬을 언급했다. 장기윤은 '말도 안 된다'며 믿지 않는 정우혁에 "나도 그러실 분이 아니셨으면 좋겠다"고 비웃었다.

이후 정우혁은 자신의 어머니를 죽게 한 사람이 양희찬이라는 사실을 깨닫고 극도로 분노해 그를 찾아갔다. 이어 그는 "왜 그랬어. 당신이 어떻게 그래"라며 양희찬의 멱살을 잡고 포효해 긴장감을 높였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뉴스 단독

HOT ISSUE

스타 인터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