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서준 "막댕이 잘 댕겨와"..BTS 뷔 입대에 '우가팸' 총출동

한해선 기자  |  2023.12.11 20:53
/사진=박서준 /사진=박서준


배우 박서준, 최우식, 박형식, 가수 픽보이가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뷔의 입대를 응원했다.

박서준은 11일 "막댕이 잘 댕겨와"라며 사진을 한 장 공개했다.

사진에는 뷔가 머리를 짧게 자르고 군 입대를 앞둔 가운데, 그의 주위를 박서준, 최우식, 박형식, 픽보이가 둘러싼 모습이다.

연예계 유명 사모임 '우가팸'으로 불리는 이들은 뷔의 입대 직전 따로 모여 뷔를 격려한 모습이다. 뷔는 형들 가운데에 서서 군백기의 헛헛함과 아쉬움보단 괜찮다는 듯 밝은 표정을 지어 눈길을 끌었다.

한편 뷔는 이날 멤버 RM과 함께 훈련소에 입소했다. 12일엔 정국과 지민이 입대하면서 방탄소년단 멤버 전원이 군 복무를 수행하게 됐다.

방탄소년단은 맏형 진은 지난해 12월 첫 번째로 입대했으며, 올해 4월 제이홉이 현역 입대했다. 슈가는 어깨 상완골 탈구로 인해 사회복무요원 판정을 받고 지난 9월부터 병역을 시작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뉴스 단독

HOT ISSUE

스타 인터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