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남결' 송하윤 "박민영과 첫만남서 눈물 뚝..이이경과 서로 욕하기도" [인터뷰③]

tvN 월화드라마 '내 남편과 결혼해줘' 정수민 역 배우 송하윤 인터뷰

최혜진 기자  |  2024.02.21 09:00
배우 송하윤/사진=킹콩 by 스타쉽 배우 송하윤/사진=킹콩 by 스타쉽
배우 송하윤이 tvN 월화드라마 '내 남편과 결혼해줘'(이하 '내남결')에서 불륜 커플로 활약한 이이경과의 유쾌한 일화를 전했다.


최근 송하윤은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킹콩 by 스타쉽사옥에서 지난 20일 종영한 '내남결' 종영 인터뷰를 갖고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내남결'은 절친과 남편의 불륜을 목격한 강지원(박민영 분)이 10년 전으로 돌아가 그들에게 복수하는 운명 개척 드라마다. 극 중 송하윤은 강지원의 절친이자 강지원 남편 박민환(이이경 분)과 불륜을 저지른 정수민 역을 연기했다.

이날 송하윤은 동갑인 배우 박민영, 보아와 호흡했던 소감을 전했다. 박민영은 친구와 남편의 불륜을 목격하고 살해당한 후 10년 전으로 회귀한 강지원 역, 보아는 유지혁(나인우 분)의 약혼녀라고 주장하는 악녀 오유라 역으로 출연했다.

송하윤은 "박민영과 처음 만났을 때 아무것도 아닌 상황에서 눈물이 뚝 (떨어졌다)"며 "뭔가 여자 연기자로서 대화를 깊이 나누지 않아도 그런 마음을 느꼈던 거 같다"고 말했다.

보아와 함께했던 순간도 회상했다. 그는 "다 같이 동갑이어서 너무 편했다. 눈만 마주쳐도 '고생했다'는 느낌을 받았다. 서로 말하지 않아도 '잘 버텼다'는 느낌이었다. 연기자 대 연기자라기보단, 사람 대 사람으로 보였다. 현장에서 밝게, 잘 찍었다. 그런 것들이 기억이 난다"고 전했다.

송하윤은 불륜 상대였던 박민환(이이경 분)과의 호흡에 대해서 언급했다. 그는 "이이경과 서로 '상X', '상X'이라고 장난삼아 그랬다"고 전했다.

송하윤과 이이경은 뒷목을 잡게 하는 빌런 커플로 활약해 큰 사랑을 받았다. 이와 관련해 송하윤은 "(박) 민환이랑 (정) 수민이 때문에 (작품이) 사랑받았다기보단 연기자, 스태프 모두가 열심히 살았다"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이어 "배우만 열심히 한다고 되는 게 아니다. 많은 스태프가 연기할 수 있게 도와주셨다. (촬영할 때) 시야에서 사라져 주시거나, 소리도 내지 않거나, 핸드폰도 사용하지 않거나 하는 등 배우들이 몰입하게 도와주셨다. 다 열심히 준비했기 때문에 호흡이 안 맞을 수 없었다"며 감사의 뜻을 표했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뉴스 단독

HOT ISSUE

스타 인터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