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인, '단짝' SON 향한 애정 표현..."깊은 인상 받았어, 합작골 기뻐"

스포탈코리아 제공   |  2023.01.25 11:18


[스포탈코리아] 곽힘찬 기자= 해리 케인이 '단짝' 손흥민을 변함없는 시선으로 바라봤다.

영국 매체 'TBR풋볼'은 25일(한국시간) "케인은 최근 훈련에서 손흥민에게 정말 깊은 인상을 받았다"라고 전했다.

케인과 손흥민은 토트넘이 자랑하는 공격 조합이다. 지난 2022/2023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1라운드 풀럼전에서 1-0으로 승리할 때도 둘의 호흡이 빛을 발했다. 손흥민의 도움 덕분에 케인은 토트넘 역대 최다 득점자인 지미 그리브스의 기록과 타이를 이루게 됐다.

그런데 손흥민은 올 시즌 부진을 면치 못하고 있다. 케인이 고군분투하는 동안 손흥민은 올 시즌 리그 4골에 그치고 있는 중. 현지에서 손흥민을 선발에서 제외해야 한다는 목소리까지 나오고 있다.

이에 케인이 손흥민을 두둔하고 나섰다. 케인은 "우린 몇 시즌 동안 서로에게 도움이 되어왔다. 하지만 상대 팀들이 우리를 간파하기 시작했다. 또한 우리가 서로를 찾고 있는 걸 상대도 안다"라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손흥민은 열심히 훈련 중이다. 그와 합작골을 기록하게 되어 기쁘다. 토트넘이 챔피언스리그에 진출하려면 모두가 함께 나아가야 한다"라고 덧붙였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닫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