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소 츄, 눈물 고백 "폭식 후 토한다"

이달의 소녀 츄 "폭식 후 토한다"..몸 굳어서 응급실行 고백[금쪽상담소]

안윤지 기자  |  2022.10.02 09:06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예고 영상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예고 영상
그룹 이달의 소녀 멤버 츄가 눈물의 '먹토'(먹고 토한다)를 고백한다.


지난달 30일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에선 다음 회 예고편을 공개했다. 이날 예고엔 츄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츄는 "스트레스를 받으면 숨 못 쉴 정도로 꾸역꾸역 먹는다. 그렇게 먹고 토를 한다. 몸이 굳어서 응급실에 간 적도 있다. 안 되는 걸 알지만 20분 행복을 사기 위해서 (그렇게 하는 거 같다)"라고 충격적인 내용을 털어놨다.

그가 이렇게 하는 이유론 "내가 힘든 걸 들키면 안된다는 생각에 그런 거 같다. 감사함을 모른다고.."라며 조심스러워했다.

오은영 박사는 "가면을 놓으면 무너질 거 같은 두려움이 있는 거다"라며 현 상황에 대한 심각성을 지적했다.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관련기사

<저작권자 ©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닫기
TOP